퀵바


감상

추천에 관련된 감상을 쓰는 곳입니다.



작성자
Lv.67 나펜
작성
18.10.28 13:39
조회
892

제목 : 축구 소설인데 주인공이 아님

작가 : 미스터H

출판사:


오랜만에 축구 소설로 돌아온 미스터 H 작가의 신작입니다. 개인적으로 기대를 갖게 되었는데요. 이 작품은 유행중인 작가가 자기 작품 캐릭터에 빙의하는 빙의물이며 작가의 고유 특성인 찌질하고, 처절하고 억울한 주인공이 나옵니다. 물론 미래의 영광이 약속되어 있지만 많은 고난도 기다리고 있죠. 


주인공 양준은 서른 두살의 작가로써 어느날인가 자기 소설 속 악역 엑스트라 고딩 양준에게 빙의했으며 소설 도입부 고등학교 경기를 치르는 걸 깨닫습니다. 왜냐하면 축구 시스템을 얻은 원작 주인공 백현일의 이름을 듣고 말았거든요. 도입부에서 양준은 다리가 부러지며 축구를 그만두고 나중에 조직폭력배가 되어 감빵가는 최후를 맞는 캐릭터에요. 이 시스템은 여러모로 삼류 작가가 인기작들을 참고해서 썼다는 설정이라 어디서 본듯한(?) 것입니다. 


대략 축구 재능+최고의 축구 선수를 섞은 듯 했음.  시대는 2013년부터 배경이구요.

주인공이 비해 한참 모자란 현재 상태에서 양준은 다운그레이드판 시스템을 손에 넣습니다. 하지만 역시 지질한 주인공은 축구 선수보다는 현실에 집착하며 편하게 살아보자 마인드를 가지고 있어서 더욱 재미있는 것 같네요. 재능 자체는 성장 시킨다면 월드 클래스인 것이 작중 내에서 시스템을 통해 확인되었습니다. 하지만 현재는 고등학교 주전도 못한 고3이고 수준도 낮습니다. 축구부는 주전들을 학부모 돈으로 뽑는 총체적 난국. 또 주인공이 축구 소설을 쓰긴 했어도 전문가 수준은 아니라 야매입니다.

아직 분량은 17회지만 괜찮은 작품인 것 같아요.


Comment '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감상란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감상란 통합공지 Personacon xeed 14.03.11 5,894 0
29571 판타지 이북 원령기갑 Lv.67 보은군자 19.07.09 95 0
29570 판타지 소설 속 엑스트라 - 장점을 버린 소설의 추락 +4 Lv.40 외노자데싸 19.07.06 406 7
29569 현대물 영화의 신 - 다좋은데 작가의 인성이 문제... +4 Lv.76 열혈혼 19.06.25 518 15
29568 퓨전 내가 미륵이니라 Lv.46 어흥이라네 19.06.22 182 2
29567 판타지 본편을 이기는 외전 한 편의 임팩트 Lv.40 외노자데싸 19.05.27 682 0
29566 퓨전 구매수는 5000이 넘는데 선호작 수가 10000... +3 Lv.40 외노자데싸 19.05.04 2,379 2
29565 현대물 이런 마왕님이라니! 날 가져요!!! +4 Lv.88 고철아주큰 19.04.26 622 1
29564 판타지 백작가의 망나니가 되었다 (★★★★☆) +4 Lv.4 밥집착공 19.04.19 841 1
29563 판타지 아빠가 너무 강함 - 구매가 너무 많음 +5 Lv.40 외노자데싸 19.04.14 1,696 12
29562 일반 공모전 읽을게 없다 +27 Lv.42 dlsqhdtm.. 19.04.05 2,285 12
29561 무협 학사신공 흥미롭네요 +11 Lv.1 vldkdyd 19.03.04 1,579 2
29560 판타지 뫼신사냥꾼-윤현승식 동양설화 +6 Lv.3 元雲 19.02.14 640 2
29559 현대물 톱배우 매니지먼트 +5 Lv.35 나보코프 19.02.10 872 2
29558 무협 군림천하- 찬란했던 시작 추한 현재 +12 Lv.3 元雲 19.01.29 1,818 7
29557 무협 탈명검- 용대운 작품의 시작 +4 Lv.3 元雲 19.01.21 602 3
29556 무협 마검패검- 정제되지 않은 하지만 생생한 용... +2 Lv.3 元雲 19.01.18 414 1
29555 무협 독보건곤-그는 오직 혼자일 뿐이다(외전4편... +4 Lv.3 元雲 19.01.15 458 2
29554 무협 태극문- 과거작을 뛰어넘기 위해 신무협의 ... +4 Lv.3 元雲 19.01.07 683 0
29553 퓨전 가라사대 전에도없고후에도없는 ○○을 보고.. +1 Lv.74 별일없다 19.01.02 819 5
29552 퓨전 <마제의 신화>의 주인공에 대해 +3 Lv.30 흔한꼰대 18.12.24 594 1
29551 퓨전 10서클 대마법사의 귀환을 읽고 문득 든 생각. +4 Lv.45 덕구킹 18.12.01 671 1
29550 무협 무협 제목 좀 알려주세요!무협 고수님들! +3 Lv.9 n5228_dm.. 18.11.23 827 0
29549 무협 <업어 키운 사매들>에 대한 짧은 감상 +2 Lv.30 흔한꼰대 18.11.21 1,255 5
29548 판타지 왕고릴라님의 회귀의 축복 읽고 후기를 써... +1 Lv.2 마초이 18.11.18 404 2
» 스포츠 축구소설인데 주인공이 아님 감상 후기 Lv.67 나펜 18.10.28 892 4
29546 무협 김형규 작가의 '윤환전생' Lv.5 dd68923 18.08.27 1,726 2
29545 게임 폐지줍는 마왕 +8 Lv.29 수면드래곤 18.08.25 1,781 1
29544 현대물 성상현 작가님의 바바리안을 읽었습니다 +1 Lv.62 PofM 18.08.06 1,583 2
29543 판타지 풋볼 매니져 : 스텟이 보여 (이왕 추천하기... Lv.5 내살미 18.08.05 993 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