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호정담

우리 모두 웃어봐요! 우리들의 이야기로.



작성자
Lv.62 헌신의유생
작성
24.04.07 06:00
조회
268
요즘 베스트에 올라오는 글 보면 진짜 난리가 난리도아님


회귀는 하는데 왜 복수를 할려는지 내용도없이 진행이되고(빌드업도 없이 복수할려함)


졸부가됬는데 희망도 없는 본인이 다니던 회사의 주식을 사서 회사의 ceo가 되는등(좀만 머리있으면 회사를 살 생각을 안하지, 이 회사가 답없는걸 알아서, 똑똑한척은 다하는데 제3자에서 보면 정신이상자임)


진짜 뭐 복수랑 회사 ceo되는거? 다 좋죠 근데 주인공이 이걸 왜 할려는지 알려주던가 뭔 초반에 떡밥을 줘서 나중에 헉! 이런 상황을 만들어주면 모르겠는데


요즘 소설들은 그런게 하나도 없음 ㅋㅋㅋㅋ 진짜 차단 마려운데 그런 기능은 또 문피아에서 주지도않고 에휴


Comment ' 20

  • 작성자
    Lv.37 트수
    작성일
    24.04.07 07:21
    No. 1

    작가친화적인 플랫폼 ㄹㅇ 그 노답글들 좋다고 사읽어주는 사람들도 문제임 그렇게 읽어주고 우쭈쭈해주니 좋다고 아무렇게나 막 쓰는것같은데

    찬성: 3 | 반대: 11

  • 작성자
    Lv.52 사마택
    작성일
    24.04.07 08:40
    No. 2

    회귀 자체는 현실성이 없는 장르 특성이고 그래도 이유가 필요하니가는 장르 소설의 든든한 국밥인 복수를 넣은 거고... 갑질 당하는 무능한 주인공이 회사를 인수해서 특갑질을 시전하고파서요. 모두다 독자가 좋아할 만한 소재쥬. 그동안 먹혀왔으니. 본디 웹소설 읽은 독자들은 화장실이나, 대중교통 커피숍 등 잠깐 짬나는 동안 심심해서 읽는 경우가 많아요. 즉, 걍 흝어봅니다. 그러니, 꼼꼼하게 보다는 독자가 읽기 편하게 쓰는게 더 나아요. 개연성? 대한민국의 아침드라마가 시작된 이후 그런게 있었음

    찬성: 8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62 헌신의유생
    작성일
    24.04.07 14:00
    No. 3

    그럴 수 있긴합니다
    하지만 제가 말하고싶은건 그거에요, 요즘 드라마화 되는 작품들이 많아졌습니다, 하지만 이런 작품조차 회귀 이런걸 사용하는데 그럴듯한 이유가 발생합니다, 하지만 요즘 베스트올라오는 소설이랑 몇년동안 문피아에서 소설을 읽으면서 느끼는건 요즘꺼는 그런게 많이 없어졌다는것입니다. 가볍게 읽는소설? 저도 좋아합니다. 그러나 그런 킬링타임용 소설은 개연성이 없어도 상관없는 내용의 소설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예를들어 힐링물이거나 게임물을 보통 예로 들수있습니다.
    요즘 가장많이 느끼는건 현판 재벌물이 많은데 개연성이라는게 너무없다는게 문제죠.
    내가 맞았으면 누가 때렷다는 원인이 나오는데 요즘현판은 때린원인이 안나오고 결과만 존재한다는거죠
    안타까운 상황입니다

    찬성: 2 | 반대: 2

  • 작성자
    Lv.11 jevioror
    작성일
    24.04.07 10:16
    No. 4

    개연성을 살려서 쓰면 전개가 느리다, 고구마다, 답답하다, 올드하다라고 하거나, 아예 읽지도 않는 경우가 대부분이에요. 보통 독자들은 5천 자를 2분 정도에 읽어냅니다. 문장 하나하나 개연성을 철저히 따르는 소설을 읽는 게 아니에요.
    작가 입장에서는 외면받지 않는 글을 쓰려고 하죠. 결국 10%의 개연성을 찾는 독자보다 90%의 그렇지 않은 독자의 입맛을 맞출 수밖에요. 님이 생각하는 개연성 좋은 글들도요 예전의 순문학이나 소설에 익숙한 독자들에게는 정말 어이없을 정도로 개연성 박살난 소설로밖에 안 보이고 심하게 비판받을 겁니다.

    찬성: 14 | 반대: 2

  • 답글
    작성자
    Lv.37 트수
    작성일
    24.04.07 11:02
    No. 5

    전개가 느리고 자시고간에 애초에 시작할때부터 박살내고 가는게 수두룩한데

    찬성: 1 | 반대: 5

  • 답글
    작성자
    Lv.11 jevioror
    작성일
    24.04.07 11:18
    No. 6

    저도 트수님처럼 개연성을 무척 중시하는 이전 사람입니다만, 요즘의 추세를 잘 살펴볼 필요는 있을 듯합니다. 왜 개연성을 박살 내는 데도 사람들이 읽을까. 왜 이따위 글이 상위권에 있을까. 정말 전부 조작일까?
    과거 같으면 당연히 복수극이면 복수의 원인이 나와야 하고, 죽었다면 죽음의 원인이 있어야 합니다. 그런데 이런 게 지금의 장르 독자들 상당수는 말 안 해도 아는데 왜 그걸 설명하고 앉아있지?? 가 돼 버렸습니다.
    복수의 원인은 말 안 해도 아니까 하지 말고 시원하게 전개하길 원하고, 칼 맞아서 죽었다는 것도 알겠으니 구구절절하게 칼 맞은 원인과 과정은 빼고 그 결과를 보길 원하죠.
    가령 IMF얘기가 나오면 과거 같으면 그 힘든 과정과 궁핍한 모습을 그려가면서 독자에서 얼마나 상황이 최악인지 말했습니다. 하지만 지금의 독자는 그런 과정을 통한 개연성은 별로 원하지 않아요. 말 안 해도 IMF는 알겠고, 그래서 어떻게 결과적으로 극복했는 지에 초점을 맞춰버립니다.
    여기서 개연성을 처음부터 박살 낸 엉터리 글이 아니냐는 분들과 그냥 재미로 보는 분들간의 의견충돌이 나오는 것 같습니다.
    사실 개연성을 완전히 축소하고 글을 쓰면 뒤로 갈수록 그 힘이 빠지고 글의 골격이 무너지기 쉽긴 합니다. 물론 그마저도 잘 해결하는 작가가 간혹 있기는 하지만요.
    하지만 요즘처럼 그저 오로지 재미로 글을 읽는 분들 중에 확실히 개연성을 피곤하게 여기는 분들이 많아지고 있다는 건 확실해 보입니다.

    찬성: 8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37 트수
    작성일
    24.04.07 11:37
    No. 7

    개연성을 피곤하게 여긴다라.. 그럴수도 있겠죠
    하지만 나중에 보면 개연성 노답인 작품 다수가 연중에 글 비공개 or 유료화 후 구매수가 현저히 줄어들기도 하죠
    예를들어
    ex등급의 수리공을 그 직업 사람이 많다고 내다버리고 어느 기업이나 국가에서도 접촉없이 밑바닥 인생을 살게 하는게 피곤한 부분인가요? 댓글만 봐도 다 비슷한 생각이고 조금만 생각해도 여러가지 방안이 나오는데 말이죠 거기다 작가는 댓글로 자기 응원하는 글에 댓글을 달며 다른 독자들에대한 기싸움이나 벌이고 있고 말이죠 이런건 그냥 피곤문제가 아니라 작가문제라고 생각됩니다

    찬성: 3 | 반대: 5

  • 답글
    작성자
    Lv.37 트수
    작성일
    24.04.07 11:38
    No. 8

    거기에 다른 예시로 삼겹살얘기만 천만년동안 하고 힘 잃는 주인공 얘기도있는데 그럴 시간이면 애초에 직접 해먹거나 아랫세계 발전됐을텐데 가서 먹으면 안되는건건가 싶네요 몇몇 댓글은 지구에대한 그리움이다 그런식으로 달린게 있는데 대다수는 무리수라는 의견입니다

    찬성: 2 | 반대: 5

  • 답글
    작성자
    Lv.11 jevioror
    작성일
    24.04.07 11:46
    No. 9

    흠... 말씀하신 글은 읽어보지 못했지만, 그 정도라면 작가가 문제인것 맞아 보입니다. 안타깝네요.

    찬성: 2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37 트수
    작성일
    24.04.07 12:01
    No. 10

    안타깝게도 지금 각각 무료베스트 23위와 3위네요

    찬성: 1 | 반대: 6

  • 답글
    작성자
    Lv.62 헌신의유생
    작성일
    24.04.07 14:04
    No. 11

    개연성을 살려서 썻는데 전개가 느리고 고구마고 답답하다는건 그냥 실력이없다고 생각되네요.
    잘나가는 A급 소설들을 보면 개연성 다챙기고 속도도 너무 느리지도 않은데 재미있게 잘쓰죠.
    그것이 안되더라도 그 개연성이 망가진걸 필력으로 숨기거나 하는 작가들도 많죠. 하지만 제가 본 작가들 대다수는 그러지 못하고있네요

    찬성: 3 | 반대: 4

  • 답글
    작성자
    Lv.37 트수
    작성일
    24.04.07 16:05
    No. 12

    ㄹㅇㅋㅋ 개연성 살짝 이상한거면 더 문제되지 않는이상 어느정도는 참고 보지 개연성 개박살에 재미도 없는게 수두룩한데 그건그냥 실력문제임 재미가있으면 어느정도 허용되는 선 안에서는 보겠지만 아닌게 수두룩하니

    찬성: 1 | 반대: 4

  • 작성자
    Lv.65 녀르미
    작성일
    24.04.07 13:12
    No. 13

    트수님께선 계속 작가 친화적 플랫폼이라고 하시는데, 글을 연재하는 입장에서 볼 때 문피아는 절대적으로 독자 친화적 플랫폼입니다.
    트수님께서 아무리 댓글로 작가친화적 플랫폼이라고 계속 말씀하신다 한들, 다른 사람들의 공감을 이끌어내지 못하는 이유도 여기 있는 것이고요.

    문피아가 독자친화적 플랫폼이라는 건, 애초에 베스트에 오르는 기준이 독자들이 많이 보았는가로 결정되는 것만 보더라도 알 수 있죠.
    또 문피아 배너나 팝업으로 홍보되는 글들도 독자분들의 선작수와 조회수를 절대적인 기준으로 합니다.
    즉, 작가가 아무리 열심히 쓰고 잘 썼다고 해도, 독자가 선택해주지 않으면 묻혀 버리는 게 문피아의 시스템입니다.

    그리고 댓글 차단 같은 사소한 기능이 있다고 한들, 이 절대적 기준에 비하면 작가에게는 그저 최소한의 자위권이 부여된 것으로 봐야 합니다.
    게다가 삭제된 악플들도 실상은 작가에게 이미 타격을 입힌 뒤에 삭제되는 것이고, 차단도 사후적인 조치에 불과할 뿐, 원천적인 봉쇄도 아니고 말이죠.
    저도 독자로 시작했기 떄문에 댓글 삭제되고 차단당했을 때 기분 나빴던 적이 있고, 최소한 유료 작품이라면 그렇게 상품에 대한 평을 할 수 있는 언로를 막는 것에 반감이 있기는 합니다만, 그것만으로 이 '문피아 시스템이 일방적으로 작기친화적이다'라고 할 수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또 아카데미 글에 대한 홍보가 활발하게 이뤄지는 것을 가지고 작가 친화적이라고 하실 수 있겠습니다만, 공급자가 있어야 시스템이 계속 유지될 수 있는 것도 사실이니, 신규 공급자를 육성하기 위한 것만 가지고 그렇게 비난할 수도 없고요.

    공급이 먼저냐, 수요가 먼저냐를 따져 보았을 때, 수요가 먼저라는 것은 거의 진리에 가깝습니다.
    때로는 공급이 먼저 이루어지고 그것이 공급됨에 따라 수요가 창출되는 것처럼 보이는 경우도 없지 않습니다만, 이건 그동안 보이지 않았던 수요를 발굴한 것으로 착시에 불과하죠.

    일방적으로 작가친화적 플랫폼이라는 것은 만들어질 수는 있지만, 오래 존속할 수는 없습니다.
    공급자에게만 친화적인 시스템이 어떻게 십수년 넘게 살아남을 수 있을까요?

    찬성: 6 | 반대: 2

  • 답글
    작성자
    Lv.37 트수
    작성일
    24.04.07 13:29
    No. 14

    댓글 삭제 차단이 사소? 그러면 그 사소한 기능을 대체할 방법이 있어야 사소한점 아닌가요?

    작가가 독자 삭제 차단 가능한가? o
    독자가 작가 삭제 차단 가능한가? x

    작가는 쪽지 기능을 사용 가능한가? o
    독자는 쪽지 기능을 사용 가능한가? x
    (몇년 전부터 기능이용 불가)

    작가의 글을 추천하는 게시판이 있는가? o
    작가의 글을 보고 평가 및 리뷰 남길 수 있는 기능이 있는가? x

    그렇다고 강호정담에 글 남겨봤자 신고테러 박히는건지 글 삭제 당하는데 이게 독자친화적이요?
    최소한의 삭제 차단을 대변할 수 있는 리뷰나 후기남기는 기능 혹은 별점으로 평가할 수 있는 기능 혹은 토론 게시판 같은것도 없는데 사소요? 독자 친화적이요?

    찬성: 2 | 반대: 6

  • 답글
    작성자
    Lv.65 녀르미
    작성일
    24.04.07 15:29
    No. 15

    작가가 독자 삭제 차단 가능한가? o
    독자가 작가 삭제 차단 가능한가? x
    -> 애초에 독자는 작가의 글을 선작하지 않고, 읽지 않으면 그만이니 차단 기능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메인 화면에 본인이 보기 싫은 글 제목과 작가명이 노출되는 것도 싫으시다면 이 플랫폼에 오시지 않으시면 그만입니다.
    .
    작가는 쪽지 기능을 사용 가능한가? o
    독자는 쪽지 기능을 사용 가능한가? x
    (몇년 전부터 기능이용 불가)
    -> 작가도 독자에게 쪽지 보낼 수 없습니다. 본인의 글에 선작해주신 독자분들에게 단체 알림을 보내는 기능만 있죠.
    .
    작가의 글을 추천하는 게시판이 있는가? o
    작가의 글을 보고 평가 및 리뷰 남길 수 있는 기능이 있는가? x
    -> 여태 모르셨던 듯한데, 작가의 글을 보고 평가 및 리뷰를 남길 수 있는 기능은 문피아 초창기부터 있었고, 지금도 살아 있습니다. 강호정담 바로 오른쪽 옆에 있는 '비평란'이 그것이죠.
    평가하고 리뷰 남기고자 하시면 비평란을 이용하세요.

    찬성: 5 | 반대: 2

  • 답글
    작성자
    Lv.37 트수
    작성일
    24.04.07 16:00
    No. 16

    독자마당은 강호정담을 비롯한 5개 뿐이며
    비평란은 존재하지 않습니다만? 컴터로 보면 있다는거 같긴 한데
    웹소설을 주로 폰으로 간편하게 읽지 누가 컴터로 봅니까? 이런 시스템을 개편하지도 않는것 자체가 독자에 친화적이진 않은건데요?
    독자친화적인 플랫폼이라고 하셨으면서 독자보고 보기싫으면 떠나라 라는 소리나 하고 계시네요 ㅎ?
    단체로 알림을 보내는 기능도 엄연히 쪽지에 해당하는데 그게 독자에 쪽지를 보내는 것이 아니면 뭐란거죠? 쪽지가 아니라 전서구라도 되는건가요?

    찬성: 2 | 반대: 5

  • 답글
    작성자
    Lv.37 트수
    작성일
    24.04.07 13:31
    No. 17

    그리고 독자가 작가 차단하는 기능이나 메모기능도 없는데 독자 친화적이라고 볼 수는 없을것 같은데요?
    차단당했으면 당했다고 알림같은게 오지도 않고

    찬성: 1 | 반대: 6

  • 답글
    작성자
    Lv.65 녀르미
    작성일
    24.04.07 14:10
    No. 18

    그렇게나 독자에게 친화적이지 않은 이 플랫폼에 계속 남아계시는 이유가 뭘까요?
    웹소설 플랫폼을 문피아가 독점하고 있는 것도 아닌데 말이죠.

    찬성: 7 | 반대: 2

  • 답글
    작성자
    Lv.37 트수
    작성일
    24.04.07 16:02
    No. 19

    어차피 시간때우기용으로 보는데 귀찮게 플랫폼을 여러개씀? 그냥 수준낮은글들에 문제점들만 찾아서 댓 달아주기만해도 시간은 때워지는데
    적당한게 거의 없어서 쭉 이어서 못보는게 문제지

    찬성: 1 | 반대: 6

  • 작성자
    Lv.22 치맥세잔
    작성일
    24.04.07 17:30
    No. 20

    그래도 봐주니까요.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강호정담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4511 작가님들 글 쓸때 앞에 자신이 쓴 글 안 읽어 보나요? 재... +1 Lv.68 앙마의꽃 24.05.10 175
254510 제목 좀 잘써봐라 +8 Lv.58 킹조 24.05.10 204
254509 공모전 시작되니까 치인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 Lv.22 치맥세잔 24.05.09 461
254508 공모전 왤케 볼게 없을까여 +8 Lv.87 드래고니언 24.05.09 228
254507 공모전이 시작되었네요 ㅎㅎ +8 Lv.99 솔리온 24.05.09 182
254506 처음 웹소설을 쓰고 올리고 +1 Lv.3 옥상달토끼 24.05.09 116
254505 라인 일본꺼임? +7 Lv.53 rl******.. 24.05.08 178
254504 우와 대박 +8 Lv.17 짬뽕라면7 24.05.08 272
254503 저 같은분 있으실까요? +4 Lv.23 검은둔덕 24.05.08 171
254502 공모전이 가면 갈수록 퇴보하는거 같은데 +1 Lv.24 별랑(別狼) 24.05.08 266
254501 라이프미션하고 비슷한 글이 뭐가 있을까요? Lv.66 브래드 24.05.08 63
254500 이혼물은 뜨는게 이해가 안되네요 +1 Lv.84 스텔라리 24.05.07 152
254499 일반연재 작가연재 공극이 크넴 +2 Lv.22 치맥세잔 24.05.06 254
254498 결심 +8 Lv.41 의향도 24.05.06 175
254497 요즘 선계관련 글 많이 올라 오는데... 기본 바탕이 같네요. +3 Lv.68 앙마의꽃 24.05.06 247
254496 오...특정 댓글차단기능이 있네 Lv.80 크라카차차 24.05.06 94
254495 제목 아시는분..? +1 Lv.41 데쟈뷔 24.05.06 71
254494 작가님들 선작 2천따위는 인기없는 글이라네요~ +3 Lv.37 트수 24.05.06 371
254493 추천글 진짜.. 어이없는 글도 추천하네요. +4 Lv.67 검은돛배 24.05.06 191
254492 흠.. 차단은 안하고 삭제는 하는 사람 추가 +14 Lv.37 트수 24.05.05 257
254491 제목 좀 찾아주세요. +5 Lv.84 검이달빛에 24.05.05 83
254490 링컨이 말했다고 합니다. +1 Lv.22 pascal 24.05.05 84
254489 커뮤 애들은 되도록 노xx아로 갔으면 +16 Lv.99 아이젠 24.05.04 198
254488 건강한 성인 여성의 생리기간이 없는 소설들. +14 Lv.98 빈배4 24.05.04 205
254487 연재 중단한 작품의 조회수가 올라갈 땐 어떻게 해야 할까요 +8 Lv.11 일만자 24.05.02 214
254486 관심들 주지 마세요 +6 Lv.28 섬작 24.05.01 285
254485 결국 연중했네 +23 Lv.37 트수 24.05.01 441
254484 헛소리 다 치워두고 +9 Lv.37 트수 24.05.01 173
254483 엔터테이먼트 회사 정치질 엄청 심하구나. +2 Lv.22 치맥세잔 24.05.01 130
254482 독선(獨善)은 선(善)이 아니다. +6 Lv.65 녀르미 24.05.01 128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