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감상

추천에 관련된 감상을 쓰는 곳입니다.



라 만차의 전사 5권(미리니름)

작성자
Lv.29 스톤부르크
작성
13.10.23 18:55
조회
5,262

작가명 : 핵지뢰

작품명 : 라 만차의 전사 5권

출판사 : 파피루스 E-Book


네이버 북스에 올라왔기에 어제 구매해서 다 읽었습니다.


함철의 레벨이 5가 되고, 활동 영역이 넓어짐에 따라 그야말로 세계를 누비며 커다란 모험들을 하고 있습니다. 자기가 관리 가능한 영역에서 이런저런 계산 하에 움직이던 때와는 달리, 급변하는 세계를 돌아다니다 보니 미처 수습하지 못하는 사건들도 생기죠.


이번 권에서 인상 깊었던 부분이 바로 간간히 나오는  ‘세계’의 정세들입니다. 미국은 NRA 회원들이 좋아 날뛰지만, 하도 일반적인 총기 보유가 일상화 되어 있다 보니 되려 군용급(자동화기, 철갑탄 등) 총기 규제는 풀리지 않는다던지, 어뎁터(능력자)에게 싸워야 한다며 사회적으로 압박을 주며, 되려 어뎁트를 제외한 일반 헌터들이 드물다는 일본이라던지... 이런 다양한 나라에서도 네임드 헌터들이 나와 함철과 교류하게 되면 재밌을 것 같다고 생각하는데 말이에요. 다만, 이미 있는 네임드 들도 비중 문제가 있으니 만큼, 아예 외전 격 에피소드로 이런 나라의 활약을 다뤄주는 것도 괜찮을 것 같고요(마법소녀 아이돌!).


4권에 비해 분량적으로도 상당히 만족스러웠습니다. ‘균열’이라던가, 적, 그리고 신들에 대한 것이라거나 흑막에 대한 떡밥도 많이 나왔고.


특히 에픽급 적들에 많이 신경들 쓰시지만, 정작 중요한건 거인들이란 말이죠...


본문 내용에 보면, 거인 신앙이 ‘어뎁트’를 만든다거나, 어뎁트 능력을 높여준다는 말이 있습니다. ‘로키’와 ‘토르’ 등의 신이 등장하는데, 이것들이 진짜로 디바인 랭크를 가진 존재로 현세에 강림해 있는 거라면...


에픽 레벨로도 답이 없거든요. 일반적인 에픽 모험에서도 준신이나 반신 급이나 상대할 만 하지, 디바인 랭크가 소신격만 넘어가도, 이건 “데이터는 존재하지만, 건드리지는 마세요”라는 거나 다름 없는 놈들이라... 진짜로 D&D 설정 상의 토르 같은 애들이 있다면, 그건 대신격이고요.


신에 대한 설정이야 캠페인 세팅에 따라 많은 차이가 나는 만큼, 단순히 아스가르드 신의 이름을 가진 거인들이 자신들을 신앙하게끔 하고, 어뎁트 능력은 그러한 ‘믿음’ 자체에서 나오는 것인지, 아니면 진짜 디바인랭크를 가진 악 성향 신들이 신성주문을 내려주는 것인지에 따라, 함철이 맞설 위험의 수준도 차이가 나게 될 겁니다.


그러고보니, 신실한 종교인이 어뎁트로 각성한 경우가 있다고 나왔던 것 같은데, 신앙 먹고 사는 포가튼 렐름의 신들 같은 경우를 보자면 야훼가 실제로 존재하게끔 되도 될 것 같고(...). 포렐 세팅이야 포렐 한정이지만요.


함철과 파티원들의 레벨이 5로 상승. 파라곤이 아닌 다른 파티원들도 영웅급 활약이 가능해 질 정도가 되었습니다.


라만차 세계관 상, 일반적인 파워랭크는 E6(6랩 만랩)로 되어 있는데, 파이어볼이나 라이트닝 볼트를 쓸 수 있게 되는게 딱 5레벨. 로그인 레미야 그렇다치고, 드루이드인 살찐이는 이제 슬슬 날아다니겠죠. 다만, 파티원 레벨에 비해 일반적으로 등장하는 몬스터들의 CR 자체가 높다보니, 함철의 활약은 기본적으로 계속 될 것 같습니다.


그런데 여기서 살짝 의문이, 보통 E6는 레벨 업 자체가 6에서 멈추고, 이후로는 경험치에 따라 추가 제주를 얻는 식으로 진행하게 되거든요.


이 E6라는것이 “세계 내의 NPC들의 레벨은 6랩이 만랩”이라는 뜻인지, 아니면 세계관 상의 일반적인 파워레벨이 그렇다는 것인지, 함철 일행에게도 적용이 되는 것인지 의문이네요. 함철 외에도 고레벨 헌터 집단이 슬슬 나오기 시작했는데, 이 부분이 영향이 있을 것 같습니다.


큰 모험거리가 계속 나오는 건 좋은데, 필연적으로 이야기의 진행이 빠를수록 작품의 완결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는건 슬픈 일입니다. 10권이고 20권이고 계속 읽고 싶지만 작품 전개 속도로 봐서는 한자리수 내에서 끝날 것 같은 예감이 스믈스믈 들고 있네요. 균열 떡밥도 있으니 진짜 판타지 세계로 넘어가버리는 것도 괜찮을 것도 같은데, 그러면 진짜 D&D 소설이 되어버리는 거고(...).


ps. 함철이 “HP가 높으니까 수킬로미터 상공에서 떨어져도 안 죽어!”라고 하는 걸 보니, D&D 커뮤니티의 오랜 떡밥이 떠오르더군요. D&D의 고레벨의 수치는 초인적인 능력을 나타내는 것인가, 아니면 단순히 게임적 수치이며, 묘사 상의 상식을 벗어날 수는 없는가 하는 거요.


Comment ' 15

  • 작성자
    Lv.86 탈리에신
    작성일
    13.10.23 23:02
    No. 1

    리디북스엔 아직도 안올라왔습니다..;_;
    에휴..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74 ko**
    작성일
    13.10.24 00:47
    No. 2

    원래 시험칠때도 그렇죠
    선생님이 "이건 별로 안중요하니까 이런게 있다는 정도로만 알아둬" 그러면 꼭 시험에 나오더라구요 ㅋㅋㅋ
    레벨이 깡패인 세계관에서 과학기술로 극복하는걸 보는것도 관전포인트가 될것 같습니다그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29 스톤부르크
    작성일
    13.10.24 00:58
    No. 3

    마법 부여된 총기류나 탄환이 양산되기 시작하면 게임 끝일것 같은데 말이죠!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83 무념무상
    작성일
    13.10.26 00:44
    No. 4

    세계관 설정부터 총기류 내성이 좀 있는 것으로 설정도니 세계관이라 총기류는 닶이 없음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29 스톤부르크
    작성일
    13.10.26 02:00
    No. 5

    핵지뢰님 답변에 의하면 마스터워크(명품)/아머피어싱(철갑탄)이 아닌 공격에 대한 DR입니다. 그리고 마법무기/탄환은 기본적으로 명품이죠. 즉 마법 부여된 총/탄환이라면, 총탄 방어 자체는 무효화가 가능해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Personacon 無轍迹
    작성일
    13.10.24 05:32
    No. 6

    E6에 관한건 핵지뢰님이 서재에 답댓글을 하셨더군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70 복돌이박멸
    작성일
    13.10.24 09:36
    No. 7

    만렙이 6이라고는 하지만 아이슬란드의 경우를 보면 NPC들도 한계돌파도 가능하지 싶네요.
    물론 아군이라는 보장은 없지만!!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51 사바나캣
    작성일
    13.10.25 10:52
    No. 8

    다 읽었더니 허탈.....언제 또 한달을 기다리나..ㅠㅠ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57 언더덱
    작성일
    13.10.25 11:20
    No. 9

    내용이 불만족스러운건 나뿐인가...

    4권에서 원고 날리고 재작성한 후유증이 아직도 남아있는 듯하던데요

    1달만에 5권을 써서 그런지 내용이 집중이 않되고 여기저기 들쑤시다 끝난 느낌.

    차라리 출간 주기를 2달로 해서 좀 가다듬는게 나을 듯 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89 하늘짱
    작성일
    13.10.25 17:07
    No. 10

    저 역시 동의합니다.
    4권에서 분량도 적고, 만족도도 1~3권보다 떨어졌었지만 5권에서의 함철파티의 활약의 기대감이 있었는데, 정작나온 5권은 제 예상과는 틀리네요.
    진행분량도 적고, 기대감 만족도도 낮아 1~5권 중에 5권이 제일 맘에 안드네요.
    6권이 좀 늦게 나오더라도 잘 나왔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일러스트하고 트러블 있었다고 들은거 같은데 그래서인지 4권에 이어 5권도 일러가 빠졌네요. 6권에서 기대해봅니다만 예상외로 안 팔렸다니... 힘들지도 모르겠네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29 스톤부르크
    작성일
    13.10.25 19:47
    No. 11

    D&D 설정과 세계를 즐기는 입장에서는 빠른 진행 보다는 풍성한 이야기를 기대하게 되니, 아마 그 부분에서 감상이 차이가 생기는 것 같네요. 그래도 시계열이나 배경이 왔다갔다 하니 혼란스러운 부분은 좀 있었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4 검풍혈로
    작성일
    13.10.25 15:26
    No. 12

    교보문고에도 아직5권 안나왔네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86 탈리에신
    작성일
    13.10.25 21:37
    No. 13

    그래도 리디북스는 기다리다 못해 전화하니 몇시간안에 등록되었다고 문자 메세지로 알려주더군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69 [탈퇴계정]
    작성일
    13.10.26 04:02
    No. 14

    저는 실망스러웠고 무엇보다 재미가 없었어요.
    다음권에서 다시 회복되지 않는 이상에야 하차하게 될 거 같네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Personacon 아야가사
    작성일
    13.10.27 23:56
    No. 15

    저는 다 좋은데 설명이 너무 많아진게 싫더라구요.
    설정이 치밀해지는 건 좋지만 ㅇㅇ-어쩌구 저쩌구 한 세네줄쯤- 이런식으로 설명이 자주, 그것도 한번에 꽤 많이(=_=) 끼어드니까 읽기도 싫고..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감상란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573 판타지 드디어 마계군주 14권 까지 봤습니다(미리... Lv.38 고오옹 13.12.02 4,313 0
7572 판타지 아이언 나이트, 악마는 살아있다, 세계의 ... +12 Lv.38 애랑 13.11.28 6,643 3
7571 판타지 요즘읽은 장르소설18 +5 Lv.2 DrBrown 13.11.20 7,601 4
7570 판타지 은빛어비스를 추천하며(약 스포 포함) + 작... +3 Lv.99 낙시하 13.11.17 5,209 9
7569 판타지 [추천] 단태신곡 +10 Lv.54 물질수지 13.11.10 6,544 7
7568 판타지 단태신곡 +2 Lv.66 우사(愚士) 13.11.10 3,016 0
7567 판타지 귀환병 이야기 vs 요즘 귀환물들 +13 Lv.44 똘망공자 13.11.07 10,842 8
7566 판타지 칠성전기를 읽고 +10 Lv.78 길을헤매다 13.11.03 8,021 10
7565 판타지 마계군주 14권 감상(미리니름) +10 Lv.16 유니셀프 13.10.30 5,867 1
7564 판타지 권왕전생 18권, 악마학자 1,2권 +5 Lv.2 모르지않아 13.10.26 7,379 2
7563 판타지 [ 정령 대공 ],,,,,,,,,,,,,,,,! +7 Lv.99 진리의용사 13.10.23 9,358 0
7562 판타지 권왕전생 18권을 읽고(네타많음) +8 Lv.1 [탈퇴계정] 13.10.23 8,478 4
» 판타지 라 만차의 전사 5권(미리니름) +15 Lv.29 스톤부르크 13.10.23 5,263 4
7560 판타지 요즘읽은 장르소설17 +7 Lv.2 DrBrown 13.10.21 9,639 4
7559 판타지 앙신의 강림 드뎌봤네요(스포 유) +25 Lv.34 흑봉황 13.10.18 11,026 3
7558 판타지 기갑군주를 읽고 +7 Lv.60 카힌 13.10.04 14,357 0
7557 판타지 요즘읽은 장르소설16 +8 Lv.2 DrBrown 13.09.30 8,786 7
7556 판타지 실란트로님의 사랑은어디로 Lv.23 참진 13.09.25 1,898 0
7555 판타지 권왕전생 17권, 마인환세록 10권 (약누설) +3 Lv.2 모르지않아 13.09.20 6,579 0
7554 판타지 [추천]사자의아이 +1 Lv.90 나를이기다 13.09.20 4,800 1
7553 판타지 헌터 코벤 12권 (스포?) +16 Personacon 一指禪 13.09.16 11,405 1
7552 판타지 서정적인 낭만이 살아숨쉬는 곳! 바람과 별... +6 Lv.34 사무관 13.09.15 3,907 4
7551 판타지 라만차의 4권 감상입니다.(미리니즘 많음) +18 Lv.66 케이크 13.09.14 4,262 1
7550 판타지 권왕전생 17권을 읽고 +9 Lv.1 [탈퇴계정] 13.09.13 7,273 2
7549 판타지 잠자는 용 3권을 읽고서(스포 가득) +6 Lv.68 심루 13.09.13 9,391 2
7548 판타지 세계의 왕 11권을 읽고.....(스포 많음) +13 Lv.97 윤필담 13.09.11 6,953 1
7547 판타지 단테 신곡을 읽고 추천... +11 Lv.42 나찰(羅刹) 13.08.29 7,434 11
7546 판타지 요즘읽은 장르소설15 +9 Lv.2 DrBrown 13.08.27 9,143 3
7545 판타지 아이작 1~3권을 읽고 +9 Lv.9 검은하늘아 13.08.27 12,724 6
7544 판타지 약먹은 인삼 - 게으른 영주 +34 Lv.99 거울속세상 13.08.25 11,585 20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