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논단

대중문학 전반에 대한 것을 논하는 곳입니다.



표절 논란에 대한 소고小考.

작성자
Personacon 금강
작성
19.02.27 05:09
조회
6,877

많은 고민 끝에 이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이하 평어.)


표절이란 단어는 작가에게 있어서는 대단히 민감한 문제다.

잘쓰는 작가일수록 그 논란의 중심에 서 있게 된다.

본인 작품이 베껴지는 대상이 되어, 피해자가 될 수도 있고,

또 다음작에 대한 자신이 없기 때문에 다른 글을 참고하다가 그걸 베끼는, 가해자가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여기서 굳이 이 일을 언급하는 것은, 이 표절이란 문제가 현재 글을 쓰고 있는 작가들의 미래가 걸린 심각한 일인 까닭이다.

많은 분들이 이미 알고 있을 것으로 생각되지만...

현재 문피아와 그외 다른 곳에서 정말 많은 글들이 연재되고 있다.

하지만 그 많은 글들은 이제 소재의 고갈에 허덕이고 있음이 사실이다. 예전부터 소재의 고갈이 대두되면 늘 같이 따라오던 것이 바로 표절이었다.

참고 : http://square.munpia.com/boPlatform/page/5/beSrl/402


현재 우리의 장르시장은 1세대인 대본소,2세대인 대여점,3세대인 연재+대여점. 그리고 이제 현재인 웹소설 시대인 제4세대로 이어지고 있다.

전체를 보자면 세대를 거듭할 수록 시장은 커지고 있고, 현재의 제4세대가 가장 큰 시장과 미래를 품고 있다고 볼 수 있지만 급겹한 성장으로 문제점이 노정되기 시작했다. 그중 가장 큰 부분의 하나가 바로 문제의식이 없는 작가들의 ‘표절’이다.

그들은 말한다.

내글은 표절이 아니라 클리세라고.

오마쥬라고.

클리세도 좋고 오마쥬도 좋다.

그게 무료로서 서비스되는거라면.

하지만 돈을 받고 서비스를 하는 순간, 그건 클리세도 오마쥬도 아닌 도둑질에 불과한, 표절을 포장하는 말장난이 될 뿐이다.

자신의 글에 대한 프라이드도 없이, 남의 글을 그대로 차용하여 흐름을 따라가놓고, 단어가 달라! 라고 항변하는 모습을 보면서 할말을 잃게 된다.

하나의 글이 빅히트 되면 언제나 그 흐름을 추종하는 흐름이 생기게 된다.

우리는 그런 상황을 보고 유행이라고 말한다.

미니스커트가 유행이라면 많은 디자이너들이 미니스커트를 디자인하면서 최소한 남과 다른 포인트를 주려고 노력한다. 가수 또한 같은 노래를 리바이벌해도, 자신에게 맞게 부르기 위해서 노력한다. 그래서 같은 노래도 다르게 들리게 되고, 그게 정상이다.

하지만 현재의 흐름을 보면 어떻게든 흉내를 내면서 들키지 않으려고 노력하는 것,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닌 상황이 적지 않다.

그런 몰염치는, 실제로 노력하고 있는 많은 동료들을 욕 먹이고 커지고 있는 시장에 재를 뿌리는 일에 다름이 아니다.


표절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하지만 감각이 있는 사람은 그 표절이 또한 결코 어려운 일이 아니다.

문제는 그렇게 표절을 시작하면 자신도 모르게 표절이 습관화되고 결국 남의 글을 비틀지 않으면 자신이 스스로 창작을 하지 못하게 된다. 사실상 작가로서의 성장이 끝나게 되고, 그것은 작가로서의 생명력이 끝남을 의미한다.

작가가 아닌 사람이 작가인척 하게 된다면, 다른 작가들에게 어떤 일이 일어날까?

피해만이 남게 될 뿐이다. 남의 피를 빨아먹는 흡혈귀와 다를 바가 없게 된다.

과연 법적으로 표절이 확정되지 않는다면, 표절이 아닌 것일까?

나의 양심은 어디에 있는 것일까.


최소한 문피아 만이라도.

기꺼이 댓가를 지불하면서 연재를 읽어주는 그 좋은 독자들을 위해서라도, 스스로 노력하여 말로만 내 새끼라고 하지말고, 정말 내 살과 뼈를 깎아낸, 누구에게도 부끄럽지 않은 내 창작물을 내놓는 성의를 보여야 하지 않을까.

정말 그렇게 되었으면 좋겠다.

그리고 자정이 되지 않는다면 문피아만이라도 그렇게 되도록 문피아라도 나서서 만들어야 하지 않을까.

그래야 이 많은 독자들에게 대한 최소한의 예의를 표함이 될테니까.


 


 


Comment ' 41

  • 작성자
    Lv.31 요비
    작성일
    19.02.27 06:11
    No. 1

    강추! 합니다. 비추! 하지마시고 다들 강추해주세요!

    찬성: 81 | 반대: 5

  • 작성자
    Lv.48 편광(片光)
    작성일
    19.02.27 09:54
    No. 2

    100% 동감 합니다!

    찬성: 20 | 반대: 1

  • 작성자
    Lv.64 기차바위
    작성일
    19.02.27 13:48
    No. 3

    터무니없는 비방과 모함을 각오하고라도 먼저 나서는 용기와 선도적인 정신을 응원합니다.

    찬성: 26 | 반대: 4

  • 작성자
    Lv.83 벨퀴네스
    작성일
    19.03.02 21:22
    No. 4

    요즘 나오는 소설들을 보면 스토리들이 다 비슷해서 준비없이 소설을 쓰다간 표절이란 소리를 들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하지만 작가님들의 개성은 다 다르기에 저는 믿고 보고있습니다. 표절이라는 소리 듣지않는 작가가 되어 주십시요!!

    찬성: 15 | 반대: 0

  • 작성자
    Lv.31 wishdrea..
    작성일
    19.03.04 03:26
    No. 5

    참 공감가는 말입니다..

    찬성: 7 | 반대: 1

  • 작성자
    Personacon 시계열
    작성일
    19.03.12 19:36
    No. 6

    투명한 문피아 기대됩니다

    찬성: 6 | 반대: 1

  • 작성자
    Lv.50 cks1129
    작성일
    19.03.15 07:10
    No. 7

    아네 그러시군요 그럴시간에 문피아 관리나 좀 제대로 하시죠

    찬성: 41 | 반대: 31

  • 작성자
    Lv.45 OneDrago..
    작성일
    19.03.26 03:47
    No. 8

    동감합니다. 그런데....예전에 어떤 작가는 자기소설을 표절하더군요....
    그건 표절이 아닌 자가복제라고 해야하나...

    찬성: 12 | 반대: 4

  • 답글
    작성자
    Lv.51 [탈퇴계정]
    작성일
    20.09.08 23:47
    No. 9

    그건 자가복제라고 보는게 맞지 않으려나요

    찬성: 0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32 레알킁킁
    작성일
    20.10.11 14:19
    No. 10

    아진짜 표절했길래 작가 에게 쪽지했더니 반응이 이상하던데 .. 알고보니 다른계정으로 올린거였습니다. 문어발인거 감추려고..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27 nasu327
    작성일
    19.03.31 01:07
    No. 11

    고O...성O여 ㅇ...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79 idbank97
    작성일
    19.05.18 01:02
    No. 12

    1명이 베끼면 표절 ... 2~3명이면 오마쥬 .... 엄청 많으면 클리셰가 되는것 같습니다 ... 드라마에서 암 기억상실 등등 .... 재벌뭏에서는 프라자협정 IMF 911테러 월드컵 옵션대박 등등이죠 ...소재니까 어쩔수 없다고 말하기엔 애매한 ... 그런데 클리셰 덩어리는 유료결제가 어렵다는걸 아셨으면 좋겠어요 .... 일단 많이 읽게 하자 그다음 유료전환 .... 이 공식이 클리셰 덩어리에는 적용 안되는 유료결제를 안하는 독자가 많죠 ...

    찬성: 12 | 반대: 1

  • 작성자
    Lv.36 이직요망
    작성일
    20.01.31 00:05
    No. 13

    신고된 글이라 볼 수 없습니다.

  • 작성자
    Lv.28 처르
    작성일
    20.03.04 23:04
    No. 14

    근데 문피아에서 키우는 작가들한테 가르치는게 클리셰들 오마쥬던데

    찬성: 16 | 반대: 0

  • 작성자
    Lv.8 만년백작M
    작성일
    20.04.11 19:35
    No. 15

    그 표절 논란의 타겟이 라노벨이었다는 게 유감입니다. 오명을 씌운 라노벨은 현재 전멸했고 장르 소설은 재미도 없어졌군요.

    찬성: 2 | 반대: 1

  • 작성자
    Lv.65 붉렐렐렐
    작성일
    20.04.30 18:26
    No. 16

    저기...문피아 상황 보고 말씀하시는 거 맞죠? 조회수 조작이라도 좀 잡아주려고 하셨으면 좋겠는데

    찬성: 10 | 반대: 1

  • 작성자
    Lv.14 군필사제
    작성일
    20.05.04 23:20
    No. 17

    솔로몬이 말했죠 이 하늘아래에 더이상 새로운 이야기는 없다고.
    무려 기원전 이야기입니다.
    그러나 현실을 보면 매일 매일 새로운 사건들이 터지고 있습니다.
    그중엔 소설 보다 더 재미있는 사건들도 있고요.
    소재 고갈의 문제는 작가 개인의 나태함이 문제입니다.
    방안에서 어떻게 하면 글을 더 잘쓸수 있을까 고민하지 마시고.
    세상에 좀 더 뛰어들어 보시는건 어떨까요?
    집돌이 이시라면 뉴스나 신문을 추천드립니다.

    찬성: 2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33 [탈퇴계정]
    작성일
    20.05.25 18:57
    No. 18

    소재는 넘치는데
    영감이 없어서 작품이
    애들 만화같은 것으로 전락해서 문제라 봅니다.
    영감을 얻으려면 영감을 얻을 곳으로 가야 정상이죠...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0 dfccdgjj..
    작성일
    20.05.16 23:05
    No. 19

    나의 양심은 어디에 있는 것인가..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38 코푼코뿔소
    작성일
    20.05.18 20:53
    No. 20

    금강님 기대하겠습니다

    찬성: 0 | 반대: 2

  • 작성자
    Lv.61 제로시엘
    작성일
    20.05.19 00:52
    No. 21

    모바일은 추천 어떻게 하나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9 사후세계
    작성일
    20.05.19 15:35
    No. 22

    그런 의미에서 '이 게임 실화냐?'라는 표절 작품으로 시작해, 진짜 작가가 되기도 했던 '파르나ㄹ' 는 재능이 있었단 거네요.... 금강님 말씀대로라면.

    찬성: 2 | 반대: 1

  • 작성자
    Lv.32 개미산
    작성일
    20.05.26 05:40
    No. 23

    저도 오늘 제 컨셉을 도용한 듯한 글을 발견하고 놀랐습니다. 참담한 심정이구요. 어찌할지 고민 중입니다. 문피아를 떠날까도 생각 중이구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2 휴화산
    작성일
    20.05.27 08:34
    No. 24

    좋은 글입니다. 문피아에서라도 꼭 그렇게 만들어 주세요!!!

    찬성: 0 | 반대: 1

  • 작성자
    Lv.49 마마스쿠킹
    작성일
    20.06.05 20:09
    No. 25

    문주님 앙망합니다.

    찬성: 0 | 반대: 1

  • 작성자
    Lv.43 gamnamoo..
    작성일
    20.06.08 00:46
    No. 26

    똥간이 비틀려 주변에 똥덩어리가 난무하는데 똥싸는 사람에게 조심하자하면 뭐할까요? 경제 회귀소설보면 많이 나오는
    미국 게임사 아타리쇼크가 보이는듯.

    찬성: 5 | 반대: 0

  • 작성자
    Lv.60 루체른
    작성일
    20.06.12 10:24
    No. 27

    근데 문피아 공지에 작품전체를 서비스 중단한다는 말이 무슨 말인가요? 정말 전체 서비스를 중단한다는 말인건지 공지를 대개 험악하게, 애매모호하게 써서 해석이 좀 필요한데.. 언제부터 얼마동안 한다는 건지.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21 독사자랑
    작성일
    20.06.13 20:59
    No. 28

    이분 글 잘쓴다... 바로바로 눈에 들어오네...와우

    찬성: 0 | 반대: 3

  • 작성자
    Lv.72 world33
    작성일
    20.07.13 02:45
    No. 29

    홈플레이트의 빌런과 필드의 고인물을 둘다 차용해서 글쓰는 사람때문에 너무 화가나네요
    특히나 필드의 고인물 막바지에서 진한감동을 느낄때면 이게 사람인가 싶을 정도입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75 必滅
    작성일
    20.07.28 00:25
    No. 30

    참 좋은 말씀인데
    그동안 수년간 명백하게 제기되었던 표절고발글들 핫이슈로 보내 사람들이 그런 고발이 있었는지조차 알 수 없게 정책을 펼친게 문피아 아니었나요?
    표절제기하면 당연히 그 표절작가의 팬덤과 고발자를 옹호하는 사람들간에 마찰이 있게 마련인데 게시판이 씨끄럽다는 핑계로 핫이슈로 보내버렸죠.
    덕분에 표절건이 묻혀버린 경우도 적지 않았구요.
    표절 제기한 분은 애써 본인 시간과 노력을 들여 표절한 부분을 원본과 비교한 표까지 정성들여 작성해서 올렸더니
    사람들이 잘 들여다보지도 않는 게시판으로 강제 이동되서 의욕을 잃고 손을 떼버린 경우도 비일비재 했구요.
    그런 표절작가에게 유리한 정책이 문피아에서 표절이 끊이지 않게 된 원인중 큰부분을 차지했다고 봅니다.
    심지어 자기 블로그 같은곳에서 팬덤들에게 표절제기한 사람 좌표찍어서 인신공격해달라고 한 케이스까지 있었죠.
    말로만 표절작가들 나무라지 마시고 정책으로 보여주시기 바랍니다.
    독립된 표절제기 게시판과 어느부분이 표절인지 명확히 작성하여 보여줄 수 있는 표준양식 같은게 있다면 더 좋을 것 같네요.

    찬성: 13 | 반대: 0

  • 작성자
    Lv.73 밝히미
    작성일
    20.07.29 03:20
    No. 31

    맞습니다 표절은 우리 문피아를 병들게 합니다. 그렇지만 표절 작가를 너무 미워 하지 않으시길 바랍니다 표절작가가 문제가 되는 것은 자기가 표절하는 걸 알고도 돈욕심에 계속 연재하는 사람 아니겠습니까?
    이런분들이 저희 사이트에 있다는 것 자체가 우리를 공포에 떨게 만듭니다 그작가가 잘되서 표절을 또 표절하는 사태를
    부끄러운 독자인 저는 14살에 대여점에서 장르 소설을 만나 그이후 용돈은 먹는걸빼고 내가 마치 무림의 절대강자가 된 것 같이 좋아서 우리동네 책방 망할때 까지 무협지는 다봤습니다.
    그런 장르를 좋아하는 제가 표절인줄도 모르고 나중에 표절작가인것을 알았을때 내 소중한 시간이 더럽혀 졌다는 생각이 들어서 표절되었다는 작품을 사서 표절작과 비교하니 계속 표절작품과표절된작품이 하나였다는 것을 알고 극도의 모멸 감을 느꼈습니다. 당시에는 어려서 그런가 했는데 어느날 뉴스에서 어떤가수가 표절했다는 이야기만 들어도 그사람을 안보게 됩니다 그나마작가였으면 다행이지 연예인 이었으면 악플러가 되는 거겠지요 악플러 갔는 타인에게 민쳬를 끼치다 못해 자살하게 만드는 인간은 안되야 겠지요 타인을 미워하는 연쇄를 끊는 방법은 손절인데 표절작가에게 피해를 많이본저는

    찬성: 0 | 반대: 7

  • 작성자
    Lv.73 밝히미
    작성일
    20.07.29 03:40
    No. 32

    신고된 글이라 볼 수 없습니다.

  • 작성자
    Lv.73 밝히미
    작성일
    20.07.29 03:44
    No. 33

    신고된 글이라 볼 수 없습니다.

  • 작성자
    Lv.73 밝히미
    작성일
    20.07.29 04:24
    No. 34

    신고된 글이라 볼 수 없습니다.

  • 작성자
    Lv.32 레알킁킁
    작성일
    20.10.11 14:17
    No. 35

    요즘 오죽하면 안베낀거 찾는게 더 어렵습니다.
    언젠가부터 남의 작품 베끼는게 클리셰가 된건지..
    그래도 어느정도 틀려야하는데 사소한 것만 바꿔놓고 내소설이다 하는거 많아요.
    주로 문어발 창작가들이 주로 그렇더만요.

    소설써보신분들은 아시겠지만 일단 집필시작하면 여러개 동시에 생각하는게 힘들어서 다른거 신경 못습니다. 뇌자체가 소설세계로 바뀌거든요.
    하지만 요즘은 세계관 구상자체를 안하니까 여러편을 동시에 양산할 수있겠죠.
    질보다 양이 되었는데 남의 세계 베꼈으면 돈받고 팔진 말았으면 좋겟네요.

    찬성: 3 | 반대: 0

  • 작성자
    Lv.31 마법사로이
    작성일
    20.12.01 20:38
    No. 36

    솔직히 이 글은 내렸으면 좋겠습니다.

    글에 진심이 느껴지지 않습니다. 허세만 가득합니다.

    찬성: 3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31 마법사로이
    작성일
    20.12.01 20:46
    No. 37

    이 글을 적은 후에도 문피아에서 표절이나 클리세를 막기 위해 어떠한 노력을 했나요?

    행동이 담기지 않은 말은 공허 할 뿐입니다.

    찬성: 4 | 반대: 1

  • 작성자
    Lv.1 g4688_ha..
    작성일
    21.01.05 03:12
    No. 38

    와 되게 내용이 깊습니다. 이 글 쓰신 분이 소설쓰시면 재밌을거 같네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67 힘이여솟아
    작성일
    21.01.24 01:22
    No. 39

    이말인즉슨...좋게보면 표절을 막고 건전한 문화를 정착시키겠다는 강력한의지 지만,
    바꿔서보면 그냥 문피아에서 "이건 표절이야"라는 주홍글씨를 세기면 그게 바로 표절이되는 무소불위의 권력을 갖겠다는 의지표명임
    오마쥬도 좋고, 클리셰도 좋은데
    지금 문피아 아카데미 출신들 프롤로그부터 25화까지 글쓰는거 한번 보긴했는지??
    이런글을 쓰는 당신이 직접 확인은 하고 글쓰나여?
    오마쥬도 클리셰도 뭣도아닌 똑같은 판박이글이 넘쳐나는데?
    헬조선의 고아 출신 주인공, 아포칼립스물에는 거의 반드시라고 할만큼 등장하는 사이비교주, 세상이 불공평하다고 욕하면서 결국 주인공버프로 강자가되고나서 갑질하는 주인공(이를보며 독자는 사이다라고 헛소리함. 결국 강자가 갑질하는건 똑같은데?) 찾아보면 똑같은 전개로 흘러가는 소설 얼마나 많은지 찾아보시고 그거부터 해결하시죠?

    찬성: 3 | 반대: 1

  • 작성자
    Lv.36 하루下淚
    작성일
    21.03.03 21:48
    No. 40

    ㅋㅋㅋㅋ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89 그분목소리
    작성일
    21.06.23 14:00
    No. 41

    본인이 공장 만들어놓고 무슨말을 써놓은거지

    찬성: 2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논단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이곳은 대중문학 논단(論壇)입니다. +16 Personacon 문피아 06.10.22 11,363
143 무림서부? 무협의 새로운 가능성을 보다. +28 Personacon 금강 20.12.18 1,520
142 "노예로 팔려간 곳이 황궁이었다."에서 가능성을 ... +2 Personacon 금강 20.11.30 1,114
» 표절 논란에 대한 소고小考. +41 Personacon 금강 19.02.27 6,878
140 숨막히는 전투신, 망겜의 성기사 검미성 +6 Personacon 금강 19.02.26 1,917
139 킹메이커, 다른 세계에서 주워왔습니다. +4 Personacon 금강 19.01.27 1,135
138 브라키오, 필드의 군주 118화까지를 보고. +2 Personacon 금강 18.10.23 1,447
137 로드워리어, 위키쓰는 용사 37회까지를 보고. +4 Personacon 금강 18.10.16 1,260
136 글쟁이S, 멸망한 세계의 사냥꾼은 과연 무엇을 사... +21 Personacon 금강 17.05.29 5,668
135 강철신검, 수호 - 내 앞을 가로막지말라. +9 Personacon 금강 17.02.27 5,955
134 디다트, 최초의 헌터-글의 힘을 보여주다. +13 Personacon 금강 17.02.15 6,325
133 가이하의 서울황제록을 읽고서... +17 Personacon 금강 14.11.03 9,784
132 루이캇트, 보리밭의 기사를 읽고... +9 Personacon 금강 14.10.12 8,749
131 박승연의 명사갑부를 읽고서... +4 Personacon 금강 14.10.12 11,969
130 일반, 구삼의 미트를 읽고... +4 Personacon 금강 14.09.30 6,386
129 작연, 까막선생의 생기흡혈자를 보고 +5 Personacon 금강 14.09.30 6,615
128 오렌, 무한의 창조사 1.2권을 보고... +39 Personacon 금강 11.09.07 30,221
127 요즘 나오는 책을 보면서...논란을 보면서... +79 Personacon 금강 11.08.22 28,040
126 북미혼의 매화검수 1.2권을 보고... +16 Personacon 금강 11.04.18 20,753
125 강찬 골드러시 1~4권을 보고 +10 Personacon 금강 11.03.04 16,250
124 과연 이대로 좋은가? +75 Personacon 금강 11.02.26 23,880
123 김태현의 화산검신 1.2권을 보고... +12 Personacon 금강 11.02.14 10,947
122 주비, 풍운객잔 1.2를 읽고... +15 Personacon 금강 10.11.25 18,725
121 작가라는 칭호의 무거움에 대하여... +190 Personacon 금강 10.11.15 20,539
120 미리혼의 귀환 1.2를 읽고.... +7 Personacon 금강 10.10.28 12,336
119 최문순 의원은 무엇을 하는 사람인가? +109 Personacon 금강 10.10.21 18,485
118 비가, 역천도 ~7권까지를 읽고... +17 Personacon 금강 10.10.13 20,056
117 독자, 작가, 출판사 그리고... (1) +88 Personacon 금강 10.06.22 27,787
116 북미혼의 대남궁세가 1.2권을 보고... +7 Personacon 금강 10.06.20 12,716
115 서하, 독왕전기 1~3권을 보고... +5 Personacon 금강 10.06.20 6,209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