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비평란

읽은 글에 대한 비평을 할 수 있는 자리입니다.



황제의무사에 대한 신랄한 비평

작성자
Lv.1 天劍商人
작성
06.07.27 00:15
조회
4,619

작가명 : 조인

작품명 : 황제의무사

출판사 : 포커스북?

황제의무사 ... 이런 무협도 출판을 해줘야 하는지...그렇게 작가가 부족한지 출판사 업계에 묻고 싶은 심정이다. 작가의 나이가 몇살인진 모르겠지만, 이건 무협이라고 하기 보다는 거의 화장실에 있는 낙서수준의 글이 아닌가 싶다.  글의 내용을 잠깐 살펴보면,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영사마는 ,1권내용으로만 해석하면 ,그 무공의 깊이가 이미 선인지경에 이른 무소불위의 무력의 소유자로서 , 영락제의 황제의 무사로 설정되어 있다. 황제가 죽으면 같이 순장되어야 하지만, 영사마를 불쌍히 여긴 황제의 성은으로 주인공은 또 다른 삶을 영위하게 된다( 예전의 모든 기억을 잃어버린채) 여기까지는 그래도 무난했다고 생각된다. 하지만 이 이후부터 주인공의 행보나 여타 이야기 전개를 보면, 도대체가 일관성도 없고, 박진감넘치는 전투씬도 없고, 그냥 ...이러이러했다 ..저러저러했다. ... 그리고 또 그중 절반은 ...무슨 역사교과서 복습에다가... 또 마치 전문서적 본문중에 많이 나오는 역주처럼... 곁가지 에피소드 식 이다. ... 그리고 무슨 예쁜 여자에 걸신들린 마냥 , 나오는 여자 인물들 마다 천상천하 유아독존식 아름다움의 화신에다가 , 영사마 한번 보면 뿅 뿅 뿅 이니....아 놔 이 거 참 @@@@@

다른 사람들은 어떻게 ... 했는지.. 궁금하다.

책 찢어 버린건 아닌지.... ㅡ.ㅡ


Comment ' 11

  • 작성자
    Lv.15 LongRoad
    작성일
    06.07.27 02:14
    No. 1

    비평란에 올라올만한글이 아니군요. 정담란에나 적당할듯..

    황제의 무사는 중반이후부터 보지는 않았지만
    장황한 흐름이 불만이기는 해도 그 상상력만큼은 도대체 어떻게
    이런 세계를 만들어 내는 건지 개인적으로 감탄하고 있습니다.
    어린친구들이 보기에는 느린 흐름이 답답할겁니다.
    나중에 한 서른가까이 들면 다시 한번 보세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2 레피드
    작성일
    06.07.27 04:00
    No. 2

    비평이라고 말씀을 하시려면 그에 걸맞는 내용증명이 있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위의 글은 그런 면에서 비평이라고 보기에 부족한 것 같습니다.
    좀더 설명을 보충하시는게 어떨까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 숭악사랑
    작성일
    06.07.27 14:15
    No. 3

    개연성이 전혀 없는 글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요즘 하도 그런류의 책이 많아서 ;;;;;;;;;;;;;


    할 말 없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54 남양군
    작성일
    06.07.28 00:38
    No. 4

    저도 보지 않아서 말씀드리기는 쫌......
    그럼에도 천검상인님의 심정은 조금 이해는 됩니다.
    어제 **패왕이라는 책을 봤는디 내용도 없이 글의 절반이 개새끼, 소새끼하는 욕설로 가득하더라구요.
    문장이나 문법이나 어휘사용이나......
    요즘 출간되는 책들을 보면 걱정되는 글들이 한두개가 아닌건 사실인듯...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79 noodles
    작성일
    06.07.28 19:03
    No. 5

    아..... 붉은 패왕이요. 단골 만화방에서 며칠새 나온 것중
    반품 1순위로 이미 올려 놨더군요.

    황제의 무사에서 느리게 진행되는 기승전결의 착실한 내용전개는 전혀 못느꼈는데요. --;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에밀리앙
    작성일
    06.07.29 18:23
    No. 6

    폐인킬러 힘 내라..

    찬성: 0 | 반대: 0 삭제

  • 작성자
    Lv.1 콘라드
    작성일
    06.07.29 19:33
    No. 7

    헐. 페인킬러횽 개안습....ㅠㅠ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79 noodles
    작성일
    06.07.31 09:45
    No. 8

    그러고 보니 남양군님 돌아오셨네요!!!!!1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 난악마다
    작성일
    06.08.01 01:00
    No. 9

    솔직히말해서저도봤지만...
    볼책은아니라고 저도생각됩니다..
    출판사탓인줄몰라도 중간중간 페이지반보고대기도하구..내용도영..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60 장일
    작성일
    06.08.06 23:25
    No. 10

    이책은 고무협형태의 색깔이 많읂거 같더군요 ㅡ.ㅡ 머라고 해야하나
    고무협과 신무협에 어떤 요소를 접목 시킨거 같은대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 부앙[不昻]
    작성일
    06.09.27 10:57
    No. 11

    제 짧은 소견으로는 황제의 무사는 많이 보진 않았지만 (힌 2권정도^^)

    아주 재밌게 읽었는데...

    생각이 다른 사람들이 아주 많더군요.

    캐릭터 설정이야 작가의 마음이니 그 설정이 이상하다고 비판하는것도

    문제가 있다고 생각해여..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비평란 게시판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찬/반
103 기타장르 양산형 소설에 대한 탁상공론은 그만하자. +13 Lv.9 현이님 06.08.15 1,669 4 / 24
102 기타장르 글을 쓰는 분들... 글을 즐기는 분들... +17 Lv.1 한가득 06.08.15 1,719 7 / 2
101 기타장르 요즘 무협소설에 대한 불만들... +7 Lv.1 視我訝 06.08.15 2,090 7 / 5
100 기타장르 여러분의 질타를 기다리겠습니다! +17 Lv.1 秋雨 06.08.14 2,332 4 / 4
99 기타장르 소설의 질적 수준저하와 피드백에 대하여 +7 사비한 06.08.13 1,801 3 / 3
98 기타장르 양산형 소설, 나쁘게만 볼것인가? +26 Lv.4 스트리나 06.08.10 2,292 8 / 22
97 무협 무협은 문장이다 +7 Lv.2 자의후 06.08.10 2,046 14 / 2
96 기타장르 비평의 세 가지 계기 +4 Lv.1 칼도 06.08.10 1,324 4 / 0
95 기타장르 내가 원하는 것과 당신이 원하는 것의 차이... +17 Lv.51 로얄밀크티 06.08.09 1,732 5 / 22
94 기타장르 장르문학의 위기는 스스로가 자처한 것이다 +9 Lv.4 엔젤친구 06.08.08 2,001 8 / 3
93 기타장르 양산형 판소 그럼 무협은? +11 Lv.43 잿빛날개 06.08.08 2,024 3 / 4
92 기타장르 우리나라 양산형 판소에 대해서. +31 Lv.1 콘라드 06.08.08 2,703 28 / 4
91 기타장르 기본상식부터 결여된 소설에 대해서 +35 Lv.62 암혼 06.08.08 3,004 13 / 7
90 기타장르 양산형 환상문학에 대하여 +9 Lv.43 잿빛날개 06.08.08 1,655 0 / 4
89 기타장르 [SF] 성계의 문장(모르는 사람이 있으실지) +9 Lv.1 idestop 06.08.08 2,388 1 / 0
88 무협 재치있고 생생하고 정확한 표현들.. +14 Lv.1 칼도 06.08.07 1,943 7 / 2
87 기타장르 차라리 만화책을 보겠다 +30 Lv.1 모루장이 06.08.07 4,272 11 / 11
86 기타장르 저질의 양산형 무협 판타지가 쏟아진다. +10 Lv.51 로얄밀크티 06.08.06 3,207 5 / 20
85 기타장르 마이크 레스닉, <그대 하늘을 맛보았으므로>... +4 Lv.1 칼도 06.08.06 1,927 4 / 0
84 기타장르 요즘 표지 디자인에 대해서... +11 Lv.1 토모쨩 06.08.05 2,615 15 / 0
83 기타장르 대중성, 상업성, 작품성 +10 Lv.1 칼도 06.08.03 3,218 4 / 3
82 기타장르 퓨전화에 관한 단상 +10 Lv.1 칼도 06.08.02 2,170 11 / 4
81 기타장르 장르소설을 읽으며 느꼈던 안타까운점 몇가지. +3 백중 06.08.02 2,195 23 / 0
80 판타지 불새님-전장의꿈... +1 브라보러버 06.08.02 2,375 6 / 4
79 판타지 마이너스메이지를 보고서.. +11 만마万摩 06.08.01 3,517 28 / 7
78 무협 실망스런 종횡무진 9권 +7 Lv.53 일도필승 06.07.31 3,436 22 / 3
77 무협 조진행님의 기문둔갑 감상 +17 Lv.50 코끼리손 06.07.29 6,248 11 / 9
76 판타지 천년마법사에 실망감이 크다... +19 Lv.52 신기淚 06.07.28 5,989 6 / 2
75 무협 <태극문>과 <야광충>을 읽고 +11 Lv.1 칼도 06.07.27 4,037 22 / 10
74 기타장르 무협 혹은 판타지 소설의 마지막권을 읽기 싫으신 ... +17 Lv.1 투호화랑 06.07.27 3,177 20 / 4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genre @title
> @subject @time